고객센터

틀 박힌 자유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진소라 작성일 19-03-15 09:50 조회 29회 댓글 0건

본문

ijy8TsW.jpg

 

하루라도 걷고 싶다

 

아 갈수 있다면

꿈이라도 좋다

원하던 길로

단 하루라도 걷고 싶다

 

아름다운 삶은 드넓어도

틀 박힌 자유도 영위하지 못하고

울타리에 나를 묶었다

 

돌아가서 날지 못한

파랑새는 하늘만 바라보고

살았다고 말하리라

 

아 이 길이었던가

보이지 않는 나침판으로

등짐 메고 허기만 채웠던 말인가

한마당 소개
갤러리
커뮤니티